방시혁의 졸업축사 생각


방시혁의 졸업축사


데일리 루틴중 매일 하루에 최소 한편의 좋은 영상 보기.

오늘은 유튜브가 추천해준 방시혁의 서울대 졸업식 축사 영상이다.

사실 나는 방시혁이 어딘가 출연해 이야기하는걸 그동안 한번도 본적이 없기에 궁금한 마음도 있었다.

방탄소년단 이라는 엄청난 성과를 이룬 인물이기에 어떤사람지 알고싶긴 했는데 마침 영상이 떳길래 집중해 보았다.


이야기를 들어보니 큰 마스터 플랜을 짜고 움직인 사람이 아니었다는것이 의외였다.

본인도 사람들이 다들 그렇게 생각하고 있다는것을 잘 아는지 자신의 이야기를 풀어가며 진정으로 자기를 움직인 원동력이

무엇인지에 대해 알려주었다.

제목은 '내 원동력은 분노' 라고 하는데 사실 얼핏 들으면 뭔가 한이 맺히고 열받아서 이를 갈고 절치부심한 느낌이 든다.

얼핏 JYP와의 히스토리를 들은 사람은 '혹시 그때 너무 분노에차 뛰쳐나와 밑바닥에서 부터 기어올라왔다는...?' 같은 그림을 

머리에서 떠올릴지도 모르겠다.

하지만 방시혁이 말하는 분노는 그렇게 울분에 차 표출하거나 주먹 꼭 쥐고 다짐하는것이 아닌 


스스로 느낀 세상의 부조리, 불합리에 대해 타협하지 않고 변화시키기 위해 노력하는 


그런 자세를 말하는 것이었다.

그러면서 지금 돌이켜 봤을때 결정적인 순간 이었다고 보일수 있는 여러 순간들이 사실 그당시에는 전혀 크게 내다보거나 

거창한 결심으로 판단한것이 아닌, 다만 매 순간을 최선을 다해 쌓아 나가다 보니 여기까지 왔다는 말이 

참 진솔하면서 공감가는 내용이었다.

본인이 어떨때 행복한지를 정확히 알고 그 행복한 본인의 모습을 향해 나아갈때 맞닥뜨리게 되는 여러 방해들을

하나 하나씩 제거하며 나아갈때 어느덧 행복해져있는 자신을 발견할 것이라고도 하였다.

사실 이렇게 소신이 뚜렸한 사람이기에 방탄소년단이라는 방시혁의 creation도 그 존재감이 굉장히 돋보일 수 밖에 없는것 같다.


과연 철학의 힘이란 참으로 대단하다.

돈되는 학문이 아니라고 무시받지만 정말 세상과 큰돈을 같이 움직일 수 있는 힘을 가진것 또한 철학이다.

졸업식에서 이렇게 훌륭한 선배의 축사를 다들 잘 가슴에 새겼기를.






덧글

댓글 입력 영역